세르비아 몬테네그로 카지노

세르비아와 몬테네그로는 동유럽에 있는 두 나라다. 그들은 2003년 그들의 연합까지 유고슬라비아 공화국이었다. 카지노는 두 나라에서 유일하게 합법화된 도박이다. 세르비아 몬테네그로와 몬테네그로는 총 8개의 카지노가 있는 3개의 도시로 나뉜다.

세르비아 몬테네그로 내 도시 중 하나인 베오그라드는 전국에서 가장 많은 6개의 카지노를 갖고 있다. 최초의 세르비아 몬테네그로 카지노는 알렉산더 카지노와 메트로폴 호텔이다. 하루 24시간 연중무휴로 운영되며, 50개의 슬롯머신과 비디오 포커게임, 3개의 포커테이블을 제공한다.

베오그라드의 두 번째 카지노는 페어플레이 카지노와 호텔 카시나로, 매일 24시간 영업한다. 그들은 블랙잭, 캐리비안 스터드 포커, 포커, 룰렛을 포함한 12개의 게임 테이블을 가지고 있다. 오후 5시부터 오전 6시까지 문을 여는 호텔 카지노 태스도 있으며, 1개의 레스토랑과 17개의 객실이 투숙객을 위해 마련되어 있다.

주고슬라비자 호텔과 그랜드 카지노는 오전 10시부터 자정까지 운영되며 게이머들에게 24개의 슬롯 머신을 제공한다. 다섯 번째 세르비아 몬테네그로 카지노는 러스키카 카지노로 오후 3시부터 토토사이트 7시까지 운영되며 6개의 게임 테이블이 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